로그인 | 아이디 / 비번찾기 | 회원 가입
 
공개상담
밝은 청소년을위한 여러분의 많은관심 부탁드립니다.
 
작성일 : 10-03-04 07:56
학교다니기싫어요
 글쓴이 : dd (211.♡.106.36)
조회 : 3,604  
이메일
신청분류
성별
생년월일
주소 -

전화
상담경험
상담신청내용 고2입니다
그냥 다니기싫어요 다
학교 공기부터가싫고 그몇시간동안 앉아있는것도싫고...
선생들도싫고..............

죽고싶어요 왜사는지모르겠네요

보디가드 10-03-25 14:42
 58.♡.217.182  
안녕하세요?
저는 복학생입니다..
이제 고2올라가구요...
공부하는거나 학교 가기 싫은것은 사람들 모두가 똑같답니다...
하지만 그 고비를 이겨내야만 모든 일들을 할수있을것 같고
그리고 사회생활을 적응 할것같네요....
앞으로는 부정적으로 생각하지마시고 긍정적으로 생각을 했으면 좋겠네요...
00 10-04-06 12:35
 58.♡.217.182  
dd님 정말 힘드시겠어요. 하기싫은 공부하랴.. 앉아있기도 힘든데 하루종일 교실에서 있으랴 정말 죽을 정도로 힘겨운 싸움이겠어요.
dd님이 무엇을 원하는지 생각해 보세요. 공부만이 최선은 아니니까요!
만약에 공부보다 더 좋은것이 무엇인지.. 또 자신이 가장 좋아하고 하고싶은 것이 무엇인지
그것을 하기위해 무슨 공부가 필요한지 생각해보고 결정하세요...
학교가 싫으면 방송통신고등학교에 다닐 수 도 있어요.. 전학해서 말입니다.
알바도 하고..  하고픈 것도 배우고..  지금은 힘들어 아무것도 하기 힘들지 모르지만
무언가는 하면서 살아야 하는 현실을 왜 면할수는 없거등요...
힘내시구요..  승리하세요..  님은 꼭 해내리라 생각합니다. -- 화이팅--
 
 

 
Total 31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31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신** 11-15 5109
30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1) 이 * 07-19 4922
29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1) 취 * 07-19 3409
28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2) dd * 03-04 3605
27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사 * 01-02 3423
26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1) 징** 11-27 2620
25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1) 황** 10-18 2612
24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온 * 06-03 3569
23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1) 고** 05-27 2898
22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1) 가** 05-12 3062
21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2) 도 * 04-01 2872
20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1) 부 * 03-13 2758
19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1) 고** 03-13 2933
18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2) 유** 02-09 2819
17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1) 학 * 02-07 3306
16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1) 김** 01-20 2938
15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1) 아** 01-03 3071
14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1) 진 * 12-06 2273
13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1) 고 * 12-05 2160
12 상담이 접수 되었습니다 (1) 고 * 11-27 2326
 
 
 1  2  
and or
14
281,431